[Dispatch=안나영기자] 가수 서태지가 데뷔 25주년 기념 공연을 펼친다.

서태지는 오는 9월 2일 서울 송파구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롯데카드 무브: 사운드트랙 vol2. 서태지 25’ 콘서트를 연다.

이번 공연은 서태지의 음악 역사 25년을 총망라한다. ‘서태지와 아이들’ 시절 노래부터 솔로곡까지 오리지널 사운드로 재현할 계획이다.

‘서태지 심포니’도 확인할 수 있다. 앞서 서태지는 2008년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협연했다. 이보다 더 업그레이드된 무대를 선보인다.

특별 무대도 준비했다. ‘방탄소년단’이 서태지와 호흡을 맞춘다. 최고의 음향 시스템과 압도적인 스케일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전망이다.

한편 서태지는 데뷔 25주년 프로모션에 돌입했다. 후배 가수들이 서태지의 노래를 리메이크한다. 오는 25일 헤이즈가 음원을 공개한다.

<사진제공=서태지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