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방탄소년단’ 정국이 미국 싱어송라이터 겸 프로듀서 찰리 푸스와 청량하고 활기찬 서머송을 공개했다.

정국과 찰리 푸스는 24일 오후 각종 음원사이트에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Left and Right)를 발표했다.

‘레프트 앤드 라이트’는 찰리 푸스가 직접 프로듀싱한 노래다. 찰리 푸스가 하반기 선보일 정규 3집 ‘찰리’의 수록곡이기도 하다.

찰리 푸스와 정국은 환상의 호흡을 펼쳤다. 두 사람이 지닌 특유의 사운드를 자연스럽게 녹여냈다. 활기차고 펑키한 감성이 돋보였다.

이 곡은 찰리 푸스가 하반기 선보일 정규 3집 ‘찰리’의 수록곡이기도 하다. 두 사람은 ‘레프트 앤드 라이트’ 뮤직비디오도 공개할 예정이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MBC플러스X지니뮤직 어워드’(MGA)에서 인연을 맺었다. 해당 시상식에서 찰리 푸스의 ‘위 돈 토크 애니모어’로 듀엣 무대를 펼쳤다. 

이후 약 4년 만에 협업곡 ‘레프트 앤드 라이트’로 의기투합하게 됐다. 이에 글로벌 팬들은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정국이 속한 방탄소년단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를 맡았다. 부산 유치를 기원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출처=찰리푸스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