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수민기자] 세븐틴이 일본 돔 투어 개최를 확정했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23일 세븐틴 공식 SNS에 “세븐틴 월드 투어 [비 더 선] - 재팬’ 개최가 확정됐다”고 밝혔다. 

콘서트 개최 소식과 함께 포스터도 공개했다. 세븐틴은 일본 3개 도시를 찾아 총 6회에 걸친 돔 투어를 펼치며 팬들과 만난다.

세븐틴은 쿄세라 돔 오사카(11월 19일~20일), 도쿄 돔(26일~27일), 반테린 돔 나고야(12월 3일~4일) 등에서 ‘비 더 선’ 공연을 펼친다.

벌써부터 열도 팬들의 반응은 폭발적이다. 그도 그럴 게, 세븐틴이 돔 투어를 진행하는 것은 처음이다. 지난 2020년 5월 코로나19로 돔 투어 공연을 취소한 바 있다.

세븐틴은 오는 25~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공연을 시작으로 북미, 아시아 아레나 투어, 그리고 일본 돔까지 3번째 월드투어를 진행한다.

한편 세븐틴은 현재까지 월드투어 ‘비 더 선'으로 총 20개 도시, 27회 공연 일정을 확정했다.

<사진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