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강다니엘이 바쁜 스케쥴로 인한 고충을 털어놨습니다.

강다니엘은 27일 방송된 MBC-TV 파일럿 예능 '이불밖은 위험해'에 출연했습니다. 시우민, 용준형, 이상우, 박재정 등과 함께 '집돌이'로 초청 받았습니다.

강다니엘은 "데뷔를 앞두고는 새벽 4시에 일어났다. 스케쥴 한 다음 새벽 2~3시에 잤다"고 밝혔는데요.

이로 인해 피로가 많이 누적된 상태였습니다. 강다니엘은 "하루 1시간 정도 잔다. 하루만 쉬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