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facebook Pixed code*/ /* /facebook Pixed code*/
"센터 권리 잃었다"…강다니엘 팬, CJ·YMC 상대로 소송
by. 희경 김

"소속사는 강다니엘의 센터 권리 상실에 대해 피드백해주세요."

'워너원' 강다니엘 팬들이 소속사 CJ E&M과 YMC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소송에 나섰습니다. 센터로 뽑힌 강다니엘의 무대 분량이 너무 적다고 주장하는데요.

팬들은 18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두 소속사에게 지속적으로 문제를 제기하고 피드백을 원했지만 답변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10일 엠넷 '엠카운트다운' 데뷔 무대를 예시로 들었는데요. 팬들은 해당 방송에서 센터인 강다니엘 카메라 분량이 적었다고 지적합니다.

팬들은 각종 포털 사이트 팬카페를 연합해 안무 동선 변경을 요청했습니다. 임팩트 있는 안무를 보장하는 동시에, 다른 멤버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선을 유지해달라고 말했죠.

다음 아고라에서는 강다니엘 센터 보장 서명 운동까지 진행했습니다. 목표 인원은 1,000명이었는데요. 하루 만에 목펴 인원을 달성, 현재는 서명자가 2,000명 가까이 됩니다.

강다니엘 팬들은 "일부 팬들은 개인적으로 변호사까지 선임하고 있다"며 "'프듀2'의 투표가 유료였다는 점에 집중, 유료 문자 투표 소송 카페까지 만들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현재 변호인단은 세밀하고 완벽한 법리구성을 검토 중이며, 오는 19일부터 소송 참여자를 모집해 강다니엘의 권리를 찾아주기 위한 문자 투표 요금 반환 청구와 위자료 소송을 진행 중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NEWS
more news
PHOTOS
[현장포토]
"이 눈빛, 블랙홀"...도겸, 초롱초롱 눈망울
2022.12.08
[현장포토]
"만화에서 나왔어"...조슈아, 훈남 교과서
2022.12.08
[현장포토]
"따뜻하게 입어요"...준, 완벽한 겨울 준비
2022.12.08
[현장포토]
"이목구비가 살아있어"...민규, 독보적 비주얼
2022.12.08
[현장포토]
"앙증 영웅"...박진주, 귀여운 미소
2022.12.08
[현장포토]
"청순이 흐른다"...김고은, 순백의 요정
2022.12.08
more photos
VIDEOS
03:29
박주현·김영대, "믿고 보는 케미"l PARK JUHYUN·KIM YOUNGDAE, "You can trust and see our chemistry" [현장]
2022.12.08 오후 03:50
01:37
은서·엑시(우주소녀), "날개 없는 천사"l EUNSEO·EXY(WJSN), "An angel without wings" [현장]
2022.12.07 오후 10:08
03:07
종이의 집:공동경제구역, "빛나는 명품 배우들!"l MONEY HEIST:KOREA - JOINT ECONOMIC AREA, "Shining Luxury Actors!" [현장]
2022.12.07 오후 08:44
more video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