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아이돌학교'에 출연했던 연습생 솜혜인이 하차 이유를 밝혔습니다. 지난 22일 자신의 SNS를 통해 장문의 글을 적었는데요.

그는 하차한 이유가 "거식증 때문"이라며 말문을 열었습니다. "촬영 전부터 거식증이 있었지만,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고 촬영에 임했었다"고 했죠.

이어 "(프로그램 촬영) 시작부터 건강 상태가 너무 좋지 않았고, 병원에서 더 이상 치료 시기를 놓치면 힘들다고 했다"며 자신의 상태를 설명했습니다.

솜혜인에게 하차는 쉬운 결정이 아니었다고 하는데요. "'힘드니까 하차해야지'가 아닌 신중한 고민 끝에 어렵게 하차를 선택했다"고 전했습니다.

그는 늦게라도 이를 털어놓게 된 계기를 설명했습니다. "제가 거식증임을 밝히고 싶지 않았기 때문에 말하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이어 "저희 어머니와 주변 분들이 많이 속상해하고 힘들어하신다. 보고만있자니 저 역시 너무 속상해서 이렇게 글 남긴다"고 털어놨습니다.

솜혜인은 인사를 전하며 글을 마무리했는데요.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계신 것 안다. 감사하고 힘이 난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하다"고 적었습니다.

한편 솜혜인은 Mnet '아이돌학교'에서 1회만에 자진 하차했습니다. 트레이닝에 적응하기 힘들어하는 모습으로 관심을 모았습니다.

<사진출처=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