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지창욱이 가장 마음에 드는 신체 부위를 밝혔습니다. 23일 방송된 MBC-TV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지창욱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는데요.

지창욱은 '가장 마음에 드는 신체 부분은?'이라는 질문에 눈과 어깨를 꼽았습니다.  어깨깡패의 비결에 대해선 "어깨는 프레임이 넓게 타고 났다"고 스스로 인정했죠.

쌍꺼풀이 깊게 진 눈도 관심사였습니다. 실제 네티즌들이 "지창욱 눈처럼 성형하려면 어떻게 해야하냐"는 질문을 올릴 정도였죠.

이에 지창욱은 능청스런 대답을 했습니다. "쌍꺼풀은 성형외과에 물어봐야 할 것 같다"면서도 "성형외과에 가도 제 눈처럼은 수술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