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꼭봐-TV] 전소미가 결국 눈물을 보였습니다. 지난 31일 방송된 KBS-2TV '언니들의 슬램덩크2' 연습 검사 중 실수를 했기 때문인데요.

전소미는 '맞지'를 신나게 불렀습니다. 연습했던대로 수월히 불렀죠. 하지만 고음 파트에서는 습관처럼 가성을 사용했습니다.

이에 김형석과 보컬 트레이너는 지적을 했는데요. "이번엔 가성 말고 진성으로 다시 불러보자"며 전소미를 다독였습니다.

하지만 전소미는 노래를 부르던 도중에 다시 가성을 사용했습니다. 이에 김형석은 "소리가 안 예쁘다. 자신있게 낼 때는 잘 해야한다"고 말했는데요.

전소미는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울려고 한건 아닌데 눈물이 난다"며 "어제도 연습했는데 잘 안 돼 속상하다"고 밝혔습니다.

전소미의 눈물,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영상출처=KBS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