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박진영이 'SM 엔터테인먼트'를 첫 방문했습니다. '미쓰에이' 민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박진영, 조권, 효연과 함께 있는 사진을 올렸습니다.

특히 박진영의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JYP 엔터테인먼트' 수장이기 때문입니다. 편안한 차림으로 후배들과 사진을 찍었습니다.

이들은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습니다. 네 사람은 서로 어깨동무를 하고, 개구진 포즈를 취했습니다. 밝은 미소로 카메라를 바라봤습니다.

한편 효연, 민, 조권은 '트리플 티'(Triple T)를 결성했습니다. 오는 26일 신곡 '본 투 비 와일드'를 발표합니다. 박진영이 피처링과 프로듀싱을 맡은 곡입니다.

<사진출처=민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