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딩이 왜 거기서 나와? 스벅 슈크림 판나코타-

날씨는 아직 쌀쌀하지만 (심지어 눈이 오더라구요..?) 스벅은 벌써 봄 준비 중..ㅋㅋ

봄 신상이라고 하기엔 조금 이르지만 언제나 NEW 메뉴라면 설레니까요. 캔디도 발 빠르게 먹어봤다구요.

스벅에 찾아온 스프링, 아니 슈프링~♥

-슈크림 라떼 T:6,100원 G:6,600원 V:7,100원

-슈크림 프라푸치노 위드 판나코타 T:6,500원 G:7,000원 V:7,500원

-핑크 용과 레모네이드 -T:5,900원 G:6,400원 V:6,900원

-촉촉 슈크림 레이어 케이크 5,900원

봄이면 돌아온다는 슈크림 라떼부터 케이크까지 낭낭하더라구요.

-슈크림 프라푸치노 위드 판나코타 T:6,500원 G:7,000원 V:7,100원

스벅 마니아라면 다 아는 JMT 슈크림 라떼도 좋지만 캔디는 누가 뭐래도 신상으로 골랐어요ㅎ

그냥 슈크림 라떼에서 훨씬 업그레이드된 프라푸치노!

요 메뉴의 특별한 점은 이탈리아식 푸딩인 판나코타가 들어갔다고 해요.

그럼 본격 음료 파헤치기! 위에는 몽글몽글하게 슈크림 휘핑이 올라가 있어요.

바닐라 빈도 콕콕 박혀있답니다. 음료 먹기 전 휘핑만 호로록 먹어봤는데요.

이건 칼로리고 뭐고 싹 잊게 만드는 맛이에요. 진짜 넘나 환상적인 달달함. 휘핑 맛집 땅땅땅!

그래서 칼로리는 475kcal라고..★

밑에는 찐~한 번트 카라멜 시럽이 자리하고 있어요.

그리고 시럽 사이로 살짝 보이는 흰색의 무언가..! 저게 판나코타인가 혹쉬?

판나코타의 실물을 확인하기 위해 숟가락 소환! 깊숙이 숟가락을 넣어서 끌어올렸어요ㅋㅋ

요 푸딩은 우유와 생크림을 더해 만들었다고 해요. 탱글탱글하게 씹히는 달달한 푸딩. 바닐라 맛이 강한 느낌이에요.

휘핑을 살짝 걷어내니 뽀얀 슈크림 프라푸치노 등장!

달달함도 찐하게 느껴지지만 느글거림도 살짝씩 올라와요.

마실 때는 다 같이 섞어 주기! 전체적으로 당 충전에 제격일 것 같은 음료예요.

큼지막하게 씹히는 건 아니지만 중간중간 호로록 올라오는 푸딩도 별미예요.

카페인도 잡고 싶다면 라떼를 추천하지만 오로지 달달함 하나만 본다면 프라푸치노를 먹어봐도 좋을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