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오명주기자] ‘아스트로’가 오는 5월 컴백한다. 

소속사 ‘판타지오’는 14일 ‘디스패치’와의 통화에서 “아스트로가 다음 달 미니 앨범으로 컴백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1년 4개월 만에 완전체로 컴백하게 됐다. 아스트로는 지난해 1월 첫 정규 앨범 ‘올 라잇’(All Light)으로 다함께 활동했다. 

이후 멤버 문빈이 휴식기를 가졌다. 지난해 11월 건강 문제로 팀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건강 회복과 치료에 전념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문빈도 오는 5월 팀 활동에 함께할 계획이다. 많은 기대와 진심 어린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아스트로는 지난 2월 스페셜 싱글 앨범 ‘원 앤 온리’(ONE&ONLY)를 발매했다. 

<사진출처=판타지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