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이호준기자] 19일 오후 6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헤리츠 컨벤션에서 '발라드 퀸' 백지영의 8집 정규 앨범 'PITTA'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 및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 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백지영은 눈부신 화이트 롱 드레스로 우아한 자태를 드러냈다. 특히 뒤태를 훤히 드러낸 반전 드레스는 숨겨둔 섹시미를 과시하기에 충분했다.

 

2년 6개월 만의 컴백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이번 정규 앨범 'PITTA'는 팔색조를 뜻하는 말로 8가지 빛깔과 매력을 가진 8번째 앨범이라는 의미로 백지영이 직접 지어 의미를 더했다.

 

한편 작곡가 방시혁과 백지영 콤비가 다시 호흡을 맞춘 타이틀곡 '보통'은 아름답고 세련된 멜로디와 절절하고 섬세한 가사 표현이 가슴을 울리는 호소력 짙은 백지영의 목소리와 만나 애절함을 더했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뒤태가 포인트에요"

우아한 자태의 백지영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글, 사진=이호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