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 = 이호준기자] 17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장충동 남산 반얀트리에서 이다해, 김승우, 유천, 강혜정 주연의 MBC 새 월화드라마 '미스 리플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날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이다해는 뒤태를 그대로 드러낸 파격적인 블랙색상의 초미니 드레스로 각선미를 과시했다. 하지만 너무나 마른 몸매탓에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한편 '미스 리플리'는 탐욕스런 욕망을 가진 여자를 사랑하게 된 두 남자가 사랑과 파멸의 사이에서 갈등과 화해를 하게 되는 정통 멜로물로 오는 30일 첫 방송된다.

 

"우리 너무 잘 어울려요"

"오늘은 섹시하게"

"너무 말랐나요?"

 

<글, 사진 = 이호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