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송효진기자] 채널A 미니시리즈 ‘열두밤’ 제작발표회가 11일 오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렸다.

한승연은 신현수와 이상적인 키차이로 멜로호흡을 뽐냈다.

한편 ‘열두밤’은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는 두 남녀의 여행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12일 첫방송한다.

“이상적인 키차이”

“멜로미 뿜뿜”

“우리 딱 좋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