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EXID 하니가 김희철과의 첫 만남을 공개했다.

19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영화 ‘나를 기억해’에 출연한 배우 김희원과 장혁진, 신곡 ‘내일해’로 활동 중인 EXID 하니와 혜린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혜린은 “하니와 김희철이 닮았다”고 말했고, 하니는 “학창시절에 김희철을 닮았다는 얘기를 들었다. 그래서 김희철을 처음 만났을 때 그 이야기를 했다. 당시 별명도 ‘안희철’ 이었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이어 하니는 “하지만 내 이야기를 들은 김희철은 ‘오늘 기분 나쁘니까 방송 접어라’고 말했다”고 덧붙여 큰 웃음을 안겼다.

조혜련 기자 kuming@tvreport.co.kr/ 사진=tvN ‘인생술집’ 화면 캡처

<기사제공=티비리포트. 해당글은 제휴매체의 기사입니다. 본지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