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류승범과 공효진이 여전한 우정을 과시했습니다.

배정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따 춥네 브라더~”라며 류승범과의 셀카를 공개했습니다. 공효진이 여기에 댓글을 단 것.

공효진은 류승범 사진에 “아이고 우리 멋쟁이 승범이 또 왔니?”라고 말했습니다. 한동안 프랑스, 스페인 등 유학 생활을 한 류승범에 대해 반가움을 표시한 것.

류승범은 부쩍 검게 그은 얼굴이었습니다. 덥수룩한 수염과 부스스한 헤어스타일로 자유분방한 매력을 뽐냈습니다.

두 사람은 2001년 SBS-TV ‘화려한 시절’로 인연을 맺었습니다. 10년 동안 패셔니스타 커플로 지내다 2012년 결별을 인정한 바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 훈훈한 우정이 돋보였습니다.

<사진출처=공효진, 배정남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