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민경빈기자] '201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31일 오후 서울 강서구 등촌동 SBS 공개홀에서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김선아는 와인 컬러의 롱 드레스를 선택했다. 허벅지까지 절개 된 디자인으로 걸을 때마다 긴다리와 각선미가 돋보였다.

 

한편 '2011 SBS 연기대상'은 드라마 '보스를 지켜라'에서 커플로 활약했던 지성과 최강희가 MC를 맡아 8시 40분부터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각선미는 내가 최고' 

 

 

"옆 모습은 강렬하죠?" 

 

 

"항상 잡고 다녀야 돼요"

 

<글, 사진=민경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