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유재석이 SBS 연예상의 주인공이 됐다. 이승기, 이경규, 김병만 등 쟁쟁한 후보를 제치고, 2011년 SBS 최고의 예능스타로 등극했다.

 

유재석은 30일 오후 서울 등촌동 SBS 공개홀에서 열린 '2011 SBS 연예대상'에서 '런닝맨'으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방송 초반 저조한 성적으로 고전했던 '런닝맨'을 리드하며 시청률 상승을 이끈 공로를 인정 받은 결과였다.

 

수상 직후 유재석은 "사실 런닝맨은 올초까지만 해도 이 상을 꿈꿀 수도 없었다"면서 "정말 기쁘고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기분이 든다. 함께 하니까 가능했다"고 지난 1년 간의 마음 고생과 벅차 오르는 심정을 드러냈다.

 

최우수상은 이승기와 김병만에게 돌아갔다. 이승기는 '강심장'에서 강호동의 빈자리를 채운 것을 높이 평가 받았다. 그는 "항상 주위에 좋은 분들이 많아 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잘 이끌어 달라"고 말해 박수를 이끌어냈다.

 

김병만의 '키스 앤 크라이'를 통해 SBS에서는 처음으로 트로피를 받았다. '키스 앤 크라이'에서는 아쉽게 준우승을 한 것을 씻을 만한 결과였다. 그는 "신인상부터 시작하는데 너무 큰 상을 줘서 무슨 말부터 해야할지 모르겠다"면서도 "수근아 너만 버라이어티하는거 아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도했다.

 

우수상은 총 5명에게 돌아갔다. 버라이어티부문에서는 '런닝맨' 김종국과 송지효가, 토크쇼 부문에서는 '강심장'과 '스타킹' 이특과 붐, '붕어빵' 조혜련이 다함께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베스트 엔터테이너상은 버라이어티 부문에서 '런닝맨' 하하, '키스앤크라이' 박준금, '한밤의 TV연예' 유인나가, 토크쇼 부문에서 '강심장' 신동과 정주리, '자기야' 팽현숙이 받았다. 네티즌이 선정한 인기상은 이승기에게 돌아갔다.

 

단 한번 밖에 받을 수 없는 신인상은 3명이 받았다. 버라이어티 부문에서는 '런닝맨' 이광수가, 토크쇼 부문에서는 '힐링캠프' 한혜진이 받았다. 코미디 부문에서는 '개그 투나잇' 강재준의 이름이 호명됐다.

 

올해의 프로그램상은 '런닝맨'이 차지했다. 방송작가상 역시 '런닝맨' 차지였다. 이로써 '런닝맨'은 대상을 포함해 6관왕에 올라 최다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그 뒤는 5관왕을 차지한 '강심장' 차지였다.

 

한편 이날 수상자들은 연예계를 잠정 은퇴한 강호동을 수차례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 이승기, 조혜련, 이특 등이 강호동에게 메시지를 남긴 것. 그 중 유재석은 "얼마 전 통화를 했다. 꼭 함께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이승기는 "함께 옆에서 든든하게 지켜주던 강호동 보고싶다"고 빈자리를 아쉬워했다.

 

<다음은 SBS 연예상 수상자(작) 명단>

 

▶ 대상: '런닝맨' 유재석

▶ 최우수상 (토크쇼): '강심장' 이승기

▶ 최우수상 (버라이어티): '키스앤크라이' 김병만

▶ 특별상: `키스앤크라이` 김연아

▶ 최우수 프로그램상: '런닝맨'

▶ 우수 프로그램상(버라이어티): '짝'

▶ 우수 프로그램상(토크쇼): '강심장'

▶ 프로듀서 MC상: `힐링캠프` '붕어빵' 이경규

▶ 네티즌 최고 인기상: '강심장' 이승기

▶ 공로상: '정글의 법칙'

▶ 우수상(버라이어티): '런닝맨' 김종국, 송지효

▶ 우수상(토크쇼 부문): '강심장' '스타킹' 붐 이특, '스타킹' '붕어빵' 조혜련

▶ 베스트 엔터테이너상(버라이어티): '키스앤크라이' 박준금, '한밤의 TV연예' 유인나, '런닝맨' 하하

▶ 베스트 엔터테이너상(토크쇼): '자기야' 팽현숙, '강심장' 정주리, 신동

▶ 방송작가상: '런닝맨' 박현숙 작가, 'SBS스페셜' 최경 작가

▶ 라디오 DJ상: '낭만시대' 최백호, '러브게임' 박소현

▶ 아나운서상: 김소원 아나운서

▶ 베스트 팀워크상: '붕어빵'

▶ 베스트 커플상: '자기야' 최양락-팽현숙

▶ 코미디 (우수상): '개그 투나잇' 손민혁, 홍현희

▶ 코미디 (신인상): '개그 투나잇' 강재준

▶ 신인상(예능 MC): '런닝맨' 이광수

▶ 신인상(버라이어티): '힐링캠프' 한혜진

 

<사진출처=SBS 연예대상 방송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