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다이아' 정채연이 솔직한 연애담을 고백합니다. 남자 연예인에게 대시받았던 경험도 털어놨는데요.

9일 방송될 tvN '인생술집'에서는 정채연과 솔빈, 성소, 서신애가 게스트로 출연합니다. 20살 청춘들의 진솔한 토크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정채연은 데뷔 이후 연예인에게 대시 받았던 경험을 털어놨는데요. "지인을 통해 친해지고 싶다는 연락을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정채연은 본인이 추구하는 연애관이 있었습니다. "겉모습 보다는 함께 오랜 기간 지켜본 후 나를 잘 알게 된 상태에서 만났으면 좋곘다"고 털어놨습니다.

이날은 아이돌의 비밀 연애 방법부터 성인이 된 이들의 미래 고민 등 다양한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또 매니저의 눈을 피해 일탈을 한 에피소드, 사회생활에 대한 고충 등 여러 고민들이 방송됩니다.

한편 정채연이 출연하는 '인생술집'은 오는 9일 오후 11시 방송됩니다.

<사진제공=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