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자 박형식과 '방탄소년단' 뷔가 돈독한 우정을 자랑했다. 두 사람은 각각 자신의 SNS에 함께 만났던 사진을 찍어 올렸다.

비주얼은 훈훈했다. 박형식은 모자로 얼굴을 가렸음에도 불구, 부드러운 인상이 돋보였다. 뷔는 또렷한 이목구비로 조각같은 외모를 뽐냈다.

분위기는 화기애애했다. 두 사람은 다른 사진에서 동시에 브이 포즈를 취했다. JTBC '힘쎈여자 도봉순' 본방 사수를 독려하기도 했다.

한편 박형식과 뷔는 지난달 21일 종영한 KBS-2TV '화랑'에서 친분을 쌓았다.

<사진출처=방탄소년단 트위터, 박형식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