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경리의 트레이드 마크는 긴 생머리입니다. 늘씬한 몸매와 이기적인 비율, 풍성한 생머리로 섹시한 분위기를 풍기죠.

하지만 이제 잠시 섹시함은 접어둘 예정입니다. 경리는 지난 2일 자신의 SNS에 스타일 변신을 알렸습니다.

먼저 긴 머리를 싹둑 자르는 영상을 올렸습니다. 경리는 "안 돼"라고 소리치며 망설이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이내 곧 잘라달라며 마음을 다잡았죠.

단발 인증샷도 남겼습니다. 경리는 핸드폰을 바라보고 있었는데요. 흐뭇한 미소로 자신의 헤어스타일을 감상했습니다. 스타일, 대 성공이죠?

<사진출처=경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