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한류스타' 이준기가 밀라 요보비치와 먹방 삼매경에 빠졌다. 족발을 들고 깜짝선물을 인증했다.

요보비치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준기와 찍은 사진을 올렸다. 저녁식사를 함께 하며 우정을 다지는 모습이었다.

깜짝 놀란 표정도 눈길을 끌었다. "나의 한국 동료. 오늘 밤 저녁식사를 위해 족발을 가져왔어. 내 인생에서 이런 걸 본 적은 없어"라는 멘트도 덧붙였다.

밀라 요보비치는 영화 '레지던트 이블'(감독 폴 앤더슨)을 위해 이날 내한했다. 오는 13일 기자회견과 레드카펫 행사를 통해 한국팬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이준기는 '레지던트 이블6'에 특별출연했다. 이번 출연은 폴 W.S.앤더슨 감독의 제안으로 성사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요보비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