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연기자 현빈(34)과 강소라(26)가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현빈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와 강소라 소속사인 '플럼엔터테인먼트'는 15일 오전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교제를 시작한지 보름 남짓이 됐다"고 교제 사실을 밝혔다.

양 측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난 10월 관계자들과의 자리에서 처음 만났다. 이후 선후배로 친분을 쌓으며 고민과 조언을 나누는 사이로 지냈고, 최근에 연인으로 발전했다.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현빈과 강소라 측은 "이런 시국에 개인적인 일로 소식을 접하게 돼 더욱 조심스러운 마음이다"라면서 "예쁜 시선으로 지켜봐달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한편 현빈은 영화 '공조' 개봉을 앞두고 있다. 유해진과의 만남으로 주목받은 작품이다. 강소라는 KBS-2TV '동네변호사 조들호' 종영 이후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