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호준기자] 배우 유아인이 광화문을 찾았다. 성난 시민들과 함께 조용히 촛불을 밝혔다.

유아인이 19일 오후 광화문 '촛불집회'에 참석했다.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시민들과 발을 맞췄다.

아티스트 그룹 '스튜디오 콘크리트'도 동참했다. 태극기 앞에서 한 목소리로 시국을 성토했다.

'4차 촛불집회'는 전국 56개 지역에서 동시에 열렸다. 주최 측이 예상하는 참가 인원은 100만 명 이상이다.

"촛불 든 유아인"

"그리고 뜻을 모은"

"스튜디오 콘크리트"

"시민들과 함께"

"소신을 외치다"

"이 현실이"

"어이가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