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수호를 일본에서 우연히 만난다면 어떨까요?

최근 한 일반인 남성은 자신의 SNS를 통해 사진을 게시했습니다. 친구와 함께 일본 여행을 떠난 모습이었는데요.

사진 속 남성은 오사카 도톤보리에 있는 모습인데요. 수호는 2명의 남성 사이에 서서 미소짓고 있습니다.

게시자는 수호가 아이돌이라는 사실을 몰랐습니다. 지인이 "가운데 연예인 엑소 아니냐"라고 묻자 "아니다. 한국인 관광객인데 잘생겨서 찍자고 했다"고 답했죠.

그러나 수호를 알게 된 뒤 그는 게시글의 멘트를 바꾸었습니다. "수호 형님이 사진 찍어달라고 했다. 저희도 같이 한 번 찍자고 했다"고 말이죠.

<사진출처=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