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나지연기자] 남성그룹 'B1A4'가 일본 활동을 본격화한다.

'WM엔터테인먼트'는 28일 "B1A4가 최근 일본 내 레이블사로 유니버셜 뮤직과 새롭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유니버셜은 '카라', '소녀시대' 등과 일본 활동을 함께했다. 'B1A4'는 발전 가능성을 높게 평가, 계약을 진행했다.

향후 유니버셜은 B1A4의 일본 내 음반 발매와 매니지먼트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 'B1A4'도 열도 공략에 나선다.

한편 'B1A4'는 올해 완전체 컴백을 목표로 앨범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