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폭염이 물러가고, 어느덧 선선한 가을 날씨가 됐습니다. 이제 옷장 속에 잠자던 트렌치코트를 꺼낼 차례인데요.

게다가 올해는 스타일링이 좀더 다양해졌죠? 오버사이즈에 투박한 핏은 이제 기본템이고요. 트렌치 소재를 활용한 원피스도 유행을 타고 있습니다.

미녀 스타들의 트렌치 스타일링을 통해 활용법을 알아볼까요?

① 놈코어 룩 :  '원더걸스' 유빈의 아웃핏을 참고해보세요. 유빈은 화이트 컬러 상의와 연청 스키니진, 카키색 슬립온으로 심플한 멋을 냈습니다.

여기에 보이프렌드 핏 트렌치코트를 시크하게 걸쳤네요. 배색 소매 벨트가 양가죽 스웨이드로 제작된 제품입니다.

블랙 헤어스타일과 짙은 레드 립스틱도 인상적입니다. 유빈 특유의 섹시한 분위기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습니다.

"오늘은, 시크하게"

② 미니멀 룩 : '피겨여제' 김연아도 트렌치 대열에 합류했습니다. 생일선물 인증샷을 통해 트렌치코트 패션을 선보였는데요, 함께 살펴볼까요?

심플 이즈 더 베스트입니다. 김연아는 검은색 루즈한 반팔 티셔츠를 매치했습니다. 한 손에는 '버버리' 기본 트렌치 코트를 들었죠. 투명한 민낯과 아주 잘 어울리네요.

③ 페미닌 룩 :  여성스런 스타일링을 원할 때는 이요원의 빈틈없는 공항패션을 체크해보세요. 깜찍한 레터링 티셔츠에 블루 데님 숏츠를 매치해 남다른 각선미를 과시했습니다.

아우터로는 무릎 길의 원버튼 트렌치코트를 걸쳤습니다. 소매에 블랙 컬러 포인트가 들어가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내네요.

스웨이드 소재로 제작된 앵클부츠는 세리니티 컬러를 골랐습니다. 바디 부분에 레이스가 깔려 고급스러운 분위기까지 배가시켰습니다.

"빈틈없는, 공항미녀"

④ 여대생 룩 : '트와이스' 쯔위는 청순하면서도 단아했습니다. 마치 대학교 신입생의 정직(?)한 패션을 연상케 하네요.

화이트 컬러의 와이드 커프스 니트를 입고 블랙 코팅 스키니진을 매치했습니다. 여기에 부드러운 스웨이드 질감의 연베이지 톤 트렌치코트를 오픈해 입었습니다.

플랫슈즈는 팬츠 색과 같은 블랙 컬러를 선택했습니다. 광택이 도는 심플한 디자인으로 전체적인 스타일과 무난하게 어울렸습니다.

"상큼, 발랄, 쯔위"

⑤ 레트로 룩 : 신세경은 복고 여신으로 변신했습니다. 독특한 호피 디자인의 트렌치코트를 남다른 패션 센스로 소화했는데요.

이너로 입은 티셔츠는 심플했고요. 부츠컷 데님진은 레트로 느낌이 물씬 나네요. 아우터에는 레오파드 패턴의 페이크 퍼가 깔려 있습니다. 강렬하면서도 파격적입니다.

여기에 캣츠아이 프레임 선글라스와 검정색 클러치백으로 깔끔하게 마무리했습니다.

"오늘은, 복고여신"

⑥ 하이패션 : 배두나는 '루이비통' 런웨이 의상을 그대로 입고 등장했습니다. 하이패션 모델 포스가 풍기네요.

트렌치 코트는 시크, 그 자체입니다. 베이지 컬러로 견장이 달려 있어 중성적인 무드를 전합니다.

스커트는 딥네이비와 연한 블루 컬러의 천을 이어 붙인 형태입니다. 특히 언밸런스 길이 디자인이 눈에 띄네요.

슈즈는 광택이 감도는 워커를 선택했습니다. '루이비통'의 박스형 클러치백을 한 손에 들어 스타일링을 마무리했네요.

"배두나만, 소화 가능"

⑦ 청순 룩 : 기본 버버리 코트에 질렸다면 주목하세요. '미쓰에이' 수지처럼 원피스로 입어보는 건 어떨까요?

수지는 부드러운 실크 소재로 제작된 트렌치코트형 드레스를 착용했습니다. 여기에 검정색 스웨이드 앵클 부츠를 매치했네요. 전체적으로 무난하게 조화를 이뤘습니다.

헤어스타일은 로우 포니테일로 내추럴하게 묶었습니다. 바람이 불 때마다 자연스럽게 날리는 머릿결, 마치 화보 같죠?

"청순미가 다했어"

⑧ 소녀 룩 : '트와이스' 나연의 스타일도 눈여겨 볼 만 합니다. 트렌치 소재의 원피스로 소녀소녀한 분위기를 냈습니다.

루즈한 화이트 오프숄더 티셔츠는 롱 슬리브 덕분에 내추럴해 보였습니다. 그 위에 더블 버튼 트렌치 원피스를 레이어드했습니다. 어깨 부분에 끈이 들어가 깜찍 발랄하네요.

여기에 3개의 스트랩이 들어간 플랫슈즈를 신고, 빨간색 숄더백을 들어 공항패션을 완성했습니다.

"사랑스럽~나연?"

나연 원피스-'레이트', 20만 원대.

배두나 트렌치코트-'루이비통', 가격미정.

유빈 트렌치코트-'프론트로우X로우클래식', 34만 8,000원.

수지 트렌치 드레스-'버버리', 185만 원.

이요원 슈즈-'지미추', 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