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그룹 젝스키스와 타블로가 돈독한 우애를 과시했다. 신곡 작업을 함께 하며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타블로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젝스키스 멤버들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젝스키스, 블로, 퓨처바운스"라는 멘트도 덧붙였다.

타블로는 젝키 멤버들과 어깨동무를 한 채 기념사진을 찍었다. 세월을 빗겨간 젝키 멤버들의 비주얼도 시선을 모았다.

한편 젝스키스는 지난 10일과 11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타블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