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에이' 페이가 절정의 섹시미를 드러냈다.

페이는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패션지 화보 촬영 컷 2장을 올렸다. 블랙 컬러 의상과 야릇한 분위기로 도발적인 느낌을 풍겼다.

화보 속 페이는 아찔했다. 첫 사진에서는 과감하게 뒷태를 드러냈다. 엑스자 무늬로 이뤄진 탑을 입었다. 미끈한 등라인을 볼 수 있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미끈한 각선미를 뽐냈다. 스윔수트 형태 의상에 재킷을 걸쳤다. 불륨감 있는 가슴 라인과 탄탄한 허벅지가 드러났다.

표정은 더 치명적. 페이는 몽환적인 눈으로 카메라를 바라봤다. 날카로운 시선으로 강한 아우라도 나타냈다. 성숙하면서도 시크했다.

한편 페이는 최근 첫 솔로 앨범 '판타지'(Fantasy)를 발표하고 활동했다.

<사진출처=페이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