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배우 김하늘이 불변의 청순미를 발산했다.

패션지 '인스타일'은 18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7월호 커버모델인 김하늘의 표지사진을 공개했다. 김하늘은 뜻한 베이지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청순가련한 이미지를 선보였다.

살짝 드러난 각선미와 가녀린 어깨라인이 시선을 모았다. 길게 늘어뜨린 웨이브 헤어는 고혹적인 미모를 더했다.

포즈에는 여유가 넘쳤다. 바닥에 앉아 카메라를 바라보며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제작진은 "결혼 후 더욱 미모상승중, 우윳빛깔 김하늘. 같은 유부녀인데 너무 달라"라는 깨알같은 멘트도 덧붙였다.

한편 김하늘은 KBS 새 수목드라마 '공항가는 길'로 브라운관에 컴백한다. 김하늘은 승무원이 직업인 워킹맘 역을 맡았다. 이상윤과 호흡을 맞춘다. 오는 9월 방송예정.

<사진=인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