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태양의 후예' 유시진 배역의 캐스팅 비화가 공개됐습니다.

6일 방송된 tvN '명당공개 2016'에는 '배역 전쟁의 승자와 패자, 스타들의 엇갈린 운빨 캐스팅' 명단이 공개됐습니다.

'운빨 캐스팅' 2위에는 유시진 대위 역의 송중기가 올랐습니다. 송중기는 '태양의 후예'로 글로벌스타로 입지를 다지게 됐죠. 동시에 이 역할을 거절한 배우들의 명단이 공개됐는데요.

그야말로 최고의 남자 스타들이 섭외 1순위였습니다. 원빈과 조인성, 공유, 김우빈이 그 주인공. 제작진은 군복이 잘 어울리는 배우들 위주로 섭외를 시도한 건데요.

결국 배역은 송중기에게 돌아갑니다. 앞선 배우들의 경우, 머리를 짧게 잘라야 하는 점, 장기간의 해외촬영, 사전제작 등으로 인해 유시진 역을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출처=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