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프엑스’ 빅토리아가 멤버 크리스탈과 '엑소' 카이의 케미를 극찬했습니다.

빅토리아는 2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두 사람의 만남을 알고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잘 어울린다. 둘 다 예쁘지 않냐. 예쁜 나이고, 예쁜 커플이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자신의 연애사도 공개했습니다. 빅토리아는 최근 중국에서 두 차례 열애설에 휘말렸으나, 모두 부인했습니다. 이날 방송에서도 "남자친구는 없다"고 못박았습니다.

그러자 김구라가 장난을 쳤습니다. 빅토리아에게 "왜 연애를 안 하냐. 강타가 무척 좋아한다"고 놀렸습니다.

하지만 빅토리아도 지지 않았습니다. "오빠 (장난기는) 여전하시다"라고 맞받아쳤습니다.

한편 빅토리아는 중국에서 높은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판빙빙·유역비 다음 정도"라고 자신을 소개했습니다.

<사진출처=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