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나라기자] 배우 공유가 상남자 매력을 발산했다.

'에스콰이어'는 23일 공식 페이스북에 공유 화보컷을 공개했다. 패션부터 남달랐다. 공유는 빈티지한 셔츠에 베이지 팬츠를 매치했다.

포즈와 표정도 인상적이었다. 공유는 셔츠를 팬츠 안에 넣는 듯 포즈를 취했다. 서늘한 눈빛으로 어딘가를 바라봤다.

한편 공유는 영화 '밀정'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일제강점기를 배경으로 의열단과 일본 경찰의 숨막히는 암투를 그렸다.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사진출처=에스콰이어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