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연기자 김유정이 KBS-2TV '구르미 그린 달빛'(이하 '구르미) 출연을 확정했다. 박보검과 사극 로맨스를 그린다.

'구르미' 측은 15일 오전 "김유정이 여주인공 '홍라온' 역할로 낙점됐다"며 "사극요정 다운 면모를 보여줄 것이다"고 밝혔다.

극중 김유정은 남장여자 '홍라온'을 연기한다. 얼떨결에 여자의 몸으로 내시가 된 캐릭터다. 치마 대신 내관복을 입고 등장할 예정이다.

연기 변신을 기대했다. 제작진은 "홍라온은 능청스럽고 뺀질거리는 인물이다"며 "김유정이 홍라온의 매력을 아낌없이 보여줄 거라 믿는다"고 전했다.

박보검과의 풋풋한 로맨스도 펼친다. 김유정은 효명세자 역할을 맡은 박보검과 티격태격 러브라인을 형성한다. 두 사람의 애정 연기가 눈길을 끌 전망이다.

'구르미'는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궁중 위장 로맨스다.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조선 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룬다. 오는 8월 첫 방송된다.

<사진=디스패치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