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이 KBS-2TV '태양의 후예'(이하 '태후')에 깜짝 출연했습니다.

14일 방송된 '태후' 16회에서는 '레드벨벳'이 군인들을 위해 위문공연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습니다.

유시진(송중기 분)과 서대영(진구 분)의 반응은요? 가히 폭발적이었습니다. 두 사람은 부대원들과 떼창으로 화답했습니다.

특히 유시진은 플래카드를 들고 적극 응원에 나섰습니다. '여친보다 레드벨벳'이라는 문구가 새겨져 있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 장면, 영상으로 확인해보겠습니다.

<영상출처=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