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배우 김태희가 긴머리 여신으로 변신했다.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광고 촬영현장 사진을 올리며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자체발광 미모가 돋보였다. 조명보다 눈부신 비주얼을 과시하며 인증샷을 남겼다. 러블리한 웨이브 헤어도 인상적이었다.

블랙 컬러의 튜브탑 드레스는 섹시했다. 가녀린 어깨라인이 여성스러운 매력을 더했다. 김태희는 "단발 이후 처음으로 붙여본 가발~ 긴 머리 땐 자르고 싶고 자르고 나면 빨리 기르고 싶은 마음"이라는 멘트도 덧붙였다.

한편 김태희는 지난해 종영한 SBS 드라마 '용팔이'에서 한여진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현재 차기작을 검토중에 있다.

<사진=김태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