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출신 안소희가 성숙해진 자태를 뽐냈습니다.

안소희는 최근 메이크업 브랜드 'VDL' 모델로 발탁, 신제품 화보 촬영을 진행했습니다. 한층 성숙해진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습니다.

여인의 향기가 물씬 풍겼습니다. 안소희는 스모키 메이크업을 완벽 소화했는데요. '국민 여동생' 이미지를 벗고 반전 매력을 발산했습니다.

여배우 포스도 풍겼습니다. 그는 과감한 시스루 원피스를 입은 채 포즈를 취했습니다. 고혹미를 과시했습니다.

한편 안소희는 영화 '부산행'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극 중 야구부 서포터즈 역할을 맡았습니다.

<사진출처=VD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