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박규리가 여배우 느낌을 냈다. 아이돌 이미지를 벗고 인생의 2막을 위한 준비를 시작했다.

남성지 '아레나옴므플러스'는 지난 12일 공식 홈페이지에 박규리의 화보컷과 인터뷰를 공개했다. 다양한 스타일의 의상을 입고 고혹적인 미모를 뽐낸 사진이었다.

깜찍한 '카라' 이미지는 없었다. 도발적인 눈빛과 뇌쇄적인 포즈로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무표정한 얼굴은 차도녀 이미지를 어필했다.

화이트 색상의 정장은 매니쉬했다. 도도한 표정과 자신감 있는 포즈가 눈길을 끌었다. 마치 물에 젖은 듯한 헤어로 섹시미를 더했다.

한편 박규리는 KBS-1TV 주말드라마 '장영실'에 출연 중이다. 영화 '두개의 연애'의 개봉도 앞두고 있다. 김재욱, 채정안 등과 호흡을 맞췄다.

<사진=아레나옴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