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나라기자] '에프엑스' 루나가 멤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크리스탈과 엠버와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세 사람은 평온한 모습이다. 먼저 루나는 눈을 감고 여유를 만끽했다. 크리스탈은 잡지, 엠버는 장난감을 만지고 있는 모습이다.

몽환적인 비주얼도 눈길을 끌었다. 세 사람은 파자마를 입고 있었다. 특히 루나의 다이어트 이후 물오른 미모가 눈길을 끌었다.

루나는 "존재 그 자체만으로 감사한 멤버들이 있어서 오늘도 행복하다"며 "앞으로 일본 공연 앞두고 있는데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사진출처=루나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