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니지' 출신 도희가 로리타 콘셉트 화보를 촬영했습니다. '미소녀 시리즈' 사진집으로 유명한 로타 작가와 콜라보레이션했습니다.

평소 도희가 선보였던 귀여운 매력은 간 데 없었습니다. 대신 아찔한 섹시미로 시선을 집중시켰는데요.

우선 의상부터 과감했습니다. 속옷을 연상케 하는 민소매 티셔츠, 짧은 트레이닝 팬츠 등을 소화했습니다.

포즈도 도발적이었습니다. 도희는 소파에 엎드려 풍만한 볼륨감을 자랑했습니다. 몽롱한 표정으로 유혹하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