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연기자 김소현이 귀요미 매력을 뽐냈다.

김소현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년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러블리한 핑크빛 배경과 립컬러가 시선을 사로 잡았다.

포즈도 귀여웠다. 양손을 머리 위로 올려 독특한 포즈를 연출했다. 인형같은 이목구비도 인상적이었다.

한편 김소현은 KBS-2TV '페이지 터너'에서 불의의 사고를 당한 피아노 천재 윤유슬 역을 연기한다. 배우 지수와 호흡을 맞춘다. '페이지 터너'는 내년 초 방송된다.

<사진=김소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