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ㅣ홍콩=박인영기자] '2015 Mnet 아시안 뮤직 어워드'(이하 'MAMA') 레드카펫이 2일 오후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에서 열렸다.

현아와 유이는 롱부츠에도 굴욕 없는 각선미를 선보였다.

한편 'MAMA'는 올해로 7회를 맞은 아시아 최대 음악축제다. 전 세계 16개국에서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 싸이, 빅뱅, 엑소, 태연, 현아, 씨엘, 에프엑스, 샤이니, 아이콘, 갓세븐, 주윤발, 펫샵보이즈 등 세계 각국의 스타들이 출연한다.

"롱부츠에도 각선미" (현아)

"이 몸매라 가능해"

"가려도 각선미"

"워너비 기럭지" (유이)

"롱부츠? 문제 없어~"

"가녀린 몸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