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신상 커플' 서인영과 크라운 제이가 재회했다. 24일 서인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MTV '매쉬업' 촬영현장을 공개했다.

두 사람의 만남은 '매쉬업' 촬영장에서 이뤄졌다. 서인영을 응원하기 위해 크라운 제이가 모습을 드러낸 것.

여전한 패션 감각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스냅백으로 패셔니스타 면모를 과시했다. 여전한 동안 미모도 인상적이었다.

 

서인영은 "다시 서방하던 그때로? 오랜만에 재회"라며 "시간만 변했을 뿐 우린 그대로. 어떻게? 우결 다시 리마인드 웨딩해?"라는 재치있는 멘트도 덧붙였다.

과거 촬영 현장 사진도 함께 공개했다. 두 사람의 화려한 힙합 비주얼이 돋보였다.  "7년 전 그날, 추억놀이, 알지?"라는 애정어린 글도 남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