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수아기자] 설리가 '사랑꾼' 면모를 과시했다. 연인 최자의 신곡을 공개적으로 응원했다.

설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이나믹듀오'의 신보 수록곡 '겨울이 오면' 스트리밍을 인증했다. 노래를 들으며 휴대폰 화면을 캡처해 올린 것.

음원을 접한 소감도 전했다. 설리는 "듣자마자 눈물이 나오던 곡"이라고 평하며 "드디어 나왔다"는 멘트를 덧붙였다.

'다이나믹듀오'는 이날 정오 8집 '그랜드 카니발'을 발매했다. 타이틀 곡 '꿀잼'을 포함해 총 11곡을 공개했다.

한편 최자와 설리는 햇수로 3년차 커플이다. 2013년 9월부터 인연을 맺었다. 지난 해 8월,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사진출처=설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