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이승훈기자] 15일 오후 서울 청담동에서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 오픈 행사가 열렸다.

이날 수지는 레드컬러 롱드레스를 입고 행사장을 찾았다. 특히 근접 촬영에도 잡티 하나 찾을 수 없을 정도로 깨끗한 피부를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전도연, 유아인, 송지효, 이종석, 손예진, 이정재, 수지, 김고은, 지코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무표정에도"

"미소가 예쁘죠?"

"살 많이 빠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