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백현이 '소녀시대' 태연과 결별 후 처음으로 SNS에 글을 남겼습니다.

백현은 25일 오전 자신의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 해변 사진을 올렸습니다. '피지'라는 해시태그도 덧붙였습니다.

팬들에게 정다운 멘트도 남겼습니다. 그는 "보고 있으면 편안해지는 사진"이라며 "다들 배경화면으로 해 보라"고 권유했습니다.

한편 복수의 가요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백현과 태연은 최근 결별했습니다. 바쁜 스케쥴로 인해, 약 1년 3개월 간의 열애를 마쳤습니다.

<사진출처=디스패치DB·백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