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황수연기자] '엑소' 카이가 '오마베' 태오와의 즐거운 한 때를 추억했다.

카이는 7일 엑소 엘 공식사이트에 리키김의 아들 태오와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지난 5일 촬영한 SBS-TV '오 마이 베이비' 사진이었다.

훈훈한 비주얼이 돋보였다. 특히 두 사람의 닮은 꼴 외모가 눈길을 끌었다. 눈웃음부터 책을 보고있는 표정까지 비슷했다.

귀여운 입맞춤도 공개했다. 카이는 태오에게 뽀뽀로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다. 형의 품에 안긴 태오의 터질듯한 볼살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엑소'는 지난 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상암문화광장에서 열린 'K-ICT 와 함께하는 K-POP 슈퍼콘서트'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출처=EXO-L 공식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