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박인영기자] 진태현과 박시은 부부가 아이들과 함께 한 뜻깊은 신혼여행 사진을 공개했다.

진태현은 3일 저녁 자신의 SNS에 아내 박시은과 함께 찍은 신혼여행 인증샷을 올렸다. 달달한 부부의 행복한 일상이 눈길을 끌었다.

천사의 집을 방문해 아이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 두 사람은 동심으로 돌아간 듯 해맑은 미소로 기념사진을 찍었다. 박시은은 몸빼바지를 입고 해녀패션을 완성했다.

진태현은 "보말 패션의 완성. 해녀들도 놀란 패션"이라는 깨알같은 멘트도 덧붙였다. 이어 "조카가 되어버린 아이들과 해안도로 드라이브. 점심 갈치와 밥! 원장님과 아이들과 염색 체험학습. 멋쟁이 남자아이들과 보말 소라 사냥"이라는 글을 남기며 뜻깊은 하루를 추억했다.

한편 박시은과 진태현은 지난 달 31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의 한 교회에서 웨딩마치를 울렸다.

<사진출처=진태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