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서이준기자] 16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중동 부천체육관에서 '제19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가 열렸다.

이날 여배우들은 반전 뒤태로 눈길을 끌었다. 김고은은 앞트임이 있는 롱드레스로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전소민은 가슴라인을 드러낸 클리비지룩으로 섹시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홍수아는 몸매가 비치는 시스루 드레스로 인형같은 각선미를 자랑했다.

한편 '제19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45개국 235편(월드프리미어 62편)의 장르영화가 16일부터 26일까지 11일간 관객들을 찾아간다.

"우아한 자태" (김고은)

"뻥 뚫린 뒤태"

"여신같은 분위기" (전소민)

"V 섹시백"

"시스루가 아슬" (홍수아)

"뒤태도 개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