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spatch=김수지기자] 배우 조재현이 KBS-2TV 새 수목드라마 '어셈블리'(극본 정현민·연출 황인혁, 최윤석)에 특별 출연한다.

조재현은 지난 18일 '어셈블리' 카메오 촬영을 마쳤다. 속내를 숨기고 있는 정치인 역으로 열연했다. 매서운 눈빛으로 날카로운 대사를 소화했다.

이번 출연은 제작진과의 의리로 성사됐다. 조재현은 '정도전'에서 정현민 작가, 강병택CP와 호흡을 맞춘 바 있다. 그 인연으로 카메오 출연에 나섰다.

현장 분위기도 훈훈했다는 후문이다. 스태프는 "조재현이 촬영장에 도착하자 마자 '정도전' 스태프들과 반가운 재회 인사를 나눴다"고 설명했다.

촬영에서는 카리스마가 돋보였다. 사진 속 조재현은 수트를 입고 매섭게 상대를 노려봤다. 또 손에 쥔 무언가를 바라보면서 탐욕을 드러내기도 했다.

'어셈블리' 측은 "조재현의 등장만으로도 현장 분위기가 달라졌다"며 "조재현이 카메오 출연으로 큰 임팩트를 보여줄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어셈블리'는 국회를 배경으로한 휴먼 정치 드라마다. 용접공 출신 국회의원 '진상필'(정재영 분)의 성장을 그린다. 다음달 15일 첫방송된다.

<사진제공=KBS>